단백질 파우더 유통기한 지나도 먹어도 되나?

글쓴이:

단백질 파우더는 건강에 관심이 많은 이들에게 인기 있는 영양제입니다.

그럼에도 단백질 파우더가 부엌에 어딘가에 오래동안 박혀 있는 경우가 있습니다. 문뜩 이걸 먹어도 되는지. 안전한지 궁금할 것입니다.

이 글에서는 단백질 파우더 유통기한 만료 여부와 만료일 이후 섭취하는 것이 안전한지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단백질 파우더란?

단백질 파우더는 단백질 섭취를 편리하고 저렴하게 늘릴 수 있는 방법입니다.

주로 헬스하는 분들이 근육을 늘리는데 사용된다고 하지만, 지방을 소비하고, 혈당 안정화, 혈압 조절, 뼈 건강을 포함해 운동을 하지 않아도 건강상 이점이 많아 자주 찾습니다. 연구도 지속적으로 이루어지고 있습니다. ( 1234)

단백질 파우더는 다양한 원료를 사용합니다.

  • 우유 – 유청 단백질의 원료
  • 간장
  • 콜라겐
  • 완두콩
  • 계란 흰자

단백질 제품들은 주로 하나의 원료를 사용하지만, 원가를 줄이거나 흡수 속도를 조절하기 위해 여러 원료를 사용하기도 합니다.

예를 들면 빠르게 소화하는 유청 단백질이 있는 반면 느리게 소화하기 위해 카제인 단백질을 함유할 수 있습니다.

단백질 파우더에는 지방, 탄수화물, 비타민과 미네랄 같은 다양한 영양소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일부 제품은 천연 및 인공 향료, 향미보존제, 향미증강제, 증점제 등 식품첨가물을 넣어 맛이 좋게 만든 것도 있으니, 잘 알아보시고, 판단하세요.

요약
단백질 파우더는 다양한 동물성과 식물성을 원료로 만들어집니다. 맛과 식감을 위해 식품첨가물을 사용하기도 합니다.

단백질 파우더 유통기한

유통기한은 식품이 생산된 뒤 최적 품질을 유지하는 기간을 말합니다.

단백질을 만드는 회사는 유통기한 만료 날짜를 포함하지 않아도 됩니다. ( 5)

하지만 생산 업체들은 자발적으로 제조일과 유통기한을 명시하고 있습니다.

이런 경우는 생산자가 소비자에게 신뢰의 표시로 유통기한을 명시하기 때문에 전적으로 제조사에 책임이 있습니다. ( 5)

첫번째 연구 테스트에서 유청 단백질 파우더의 경우 온도 21ºC, 습도 35% 환경에서 12개월 이상 유효한 것으로 보고되었습니다. ( 6)

수명 연장 시험은 고온 및 다습한 극도로 불쾌한 환경에 제품을 보관하여 제품 안정성을 측정하고 추정합니다.

두번째 연구에서 유청 단백질 유통기한이 온도 35ºC에서 9개월이었지만, 실온(온도 21ºC/35 ~ 65%)에 보관할 경우 18개월 이상이었습니다. ( 7)

유청 단백질 권장 유통기한이 다른 단백질 원료에도 적용되는지는 알려지지 않았지만, 동일 조건에서 비슷할 것으로 보입니다.

두가지 연구 모두 시중에 판매되는 단백질 파우더로 진행되었습니다. 대부분 말토 덱스트린, 레시틴, 소금 같은 유통기한을 늘리는 첨가물이 들어있고, 약 2년의 유통기한을 보장했습니다. ( 8 ,9)

요약
연구 결과에 따르면 유청 단백질의 경우 유통기한이 9 ~ 19 개월 입니다. 대부분 단백질에는 2년 정도의 유통기한을 보장하며 첨가제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건강덕후가 제안하는 기초영양 챙기기

기초영양을 채우지도 않고, 아무 영양제나 드시는 분들 많습니다. TV에서, 주변에서, 몸에 좋다는거 다 드시는 것보다 연구가 잘되어 있는 기초 영양을 먼저 채워보세요. 기초영양만 잘되어 있어도 다른 건 먹을 필요 없어요.

유통기한이 지나면 어떡하나?

분유를 제외하고, 유통기한은 안정성이 아니라 품질이 기준입니다. (10)

단백질 파우더는 수분이 적어 박테리아 성장이 거의 일어나지 않습니다. ( 11)

제품을 잘 보관했다면 유통기한이 지나도 섭취하는 것이 안전하지만, 단백질 파우더는 시간이 지남에 따라 단백질 함량이 손실될 수 있습니다.

한 연구에서 유청 단백질 아미노산 중 하나인 라이신은 온/습도 21ºC, 45 ~ 65%인 환경에서 12개월 후 5.5%에서 4.2%로 감소했습니다. ( 7)

이 연구에 사용된 단백질 파우더는 유통기한을 늘리는 첨가제를 포함하지 않은 제품이었습니다.

서늘하고 건조한 조건에서 보관하지 않는 경우 유통기한이 끝나기 전에도 잘못될 수도 있습니다.

예컨대 연구에서 유청 단백질을 15주간 45ºC에 보관했을 때 크게 산화되어 맛이 변질되고, 다양한 이상 화합물이 생성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12)

산화는 녹쓴다는 표현이 맞을지도 모릅니다. 이것은 시간이 지남에 따라 단백질 파우더 품질을 크게 손상시킵니다. 고온에서 산화가 잘 일어나고, 연구에서도 온도가 10º 증가할 때마다 10배씩 늘어납니다. ( 13)

단백질 파우더가 이상이 있는지는 악취, 쓴 맛, 변질된 색이나 덩어리짐이 있는지 확인해보세요. ( 7)

상한 음식을 먹는 것과 같이 유통기한에 상관 없이 하나 이상 이런 징후가 있다면, 병에 걸릴 수 있으니 주의하세요.

이런 징후가 있으면 가차 없이 버리시는게 좋습니다.

요약
단백질 파우더가 부패한 징후가 없으면 유통기한이 조금 지나도 안전하지만, 단백질 본연의 품질은 시간이 지남에 따라 떨어집니다.

마무리

단백질 파우더는 동물과 식물 기반을 원료로하는 인기있는 영양식입니다.

연구에 따르면 유청 단백질 유통기한은 9 ~ 19개월이지만, 생산 업체들 대부분 2년이라고 명시하고 있으며, 이것은 첨가제로 인해 가능한 것입니다.

악취, 쓴 맛, 색 변질, 덩어리짐 같은 현상이 없다면 유통기한이 지나도 먹어도 안전할 것입니다.

당연히 하나라도 이상이 있으면 던져 버리세요!

기초영양 4종 34,000원 실화?

오메가3, 종비, 유산균, 마그네슘 모두 40,029원(4.1 기준) 그리고 페이코 할인.
이 모든걸 최대 34,000 ~ 35000원에 구입할 수 있는 구성입니다.

배송료 무료입니다. 수수료 같은 건 없습니다. 그렇다고 품질이 떨어지지도 않습니다.

약국에서 6만원 주고 비타민B 사먹던 시절이 생각나네요.

스마트폰에서 담으면 잠깐 평점 별이 1이하로 보이는데 오류입니다. 모두 별 높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